즐겨찾기추가
  • 뉴스
  • 컴퓨팅
  • 모바일
  • 게임
  • 다운로드
  • 커뮤니티
베타게임홈 > 탐방/인터뷰 > 취재현장
크게작게프린트PDF
메이플스토리 10주년 행사 스케치, 업데이트 정보도 공개해
입력 2013-05-19 20:55:52 | 최낙균 nakkoon@betanews.net
구글미투데이트위터페이스북

 

넥슨의 메이플스토리가 5월 19일 삼성동 코엑스에서 ‘새 역사의 시작’이라는 주제 아래 10주년 기념행사를 열었다. 이번 행사는 다양한 메리플스토리 관련 콘텐츠 전시와 함께, 걸스데이·씨스타 등의 축하 공연과 올여름 예정된 대규모 업데이트 정보가 공개되어 큰 호응을 얻었다.

 

메이플스토리 10주년 행사 스케치, 업데이트 정보도 공개해

▲ 메이플스토리 10주년 행사장 전경

 

행사장 문이 열린 시간은 오후 3시다. 첫 순서는 전시 관람과 이벤트 체험으로, 코엑스 D홀 무대 주변에 꾸며진 전시존을 따라 수많은 관람객이 행사장 분위기를 즐겼다. 곧이어 등장한 걸그룹 걸스데이의 축하 공연도 흥을 돋운 요소 중 하나. 5시부터는 개그맨 김기리와 아나운서 공서영이 무대 위로 오르며 본격적인 행사를 시작했다.

 

메이플스토리 10주년 행사 스케치, 업데이트 정보도 공개해

▲ 메이플스토리의 발자취를 담은 역사관

메이플스토리 10주년 행사 스케치, 업데이트 정보도 공개해

▲ 메이플스토리응 다양한 콘텐츠로 만들어졌다

 

본 무대를 먼저 장식한 것은 메이플스토리 10주년 기념 히스토리 영상과 유저의 사연을 바탕으로 한 토크쇼다. 히스토리 영상은 2003년 서비스를 시작한 메이플스토리의 발자취를 읊어 유저의 눈길을 끌었으며, 토크쇼에서는 메이플스토리로 암 투병을 이겨낸 유저와 결혼까지 골인한 유저가 초청되어 환호를 받았다.


관람객의 많은 관심이 쏠린 순서는 특별상 시상식이다. 상을 받은 최초의 메이플스토리 200레벨 달성자 ‘타락파워천사’는 “초등학생 아들을 위해 게임을 시작했는데, 그 아들이 현재 대학생이 됐다”고 웃음 지으며 “메이플스토리로 가족이 단란해지고 화합됐다”는 말로 소감을 밝혔다.

 

메이플스토리 10주년 행사 스케치, 업데이트 정보도 공개해

▲ 특별상을 수상한 아이디 '타락파워천사'

 

시상식 뒤로는 10주년 기념 축하 인터뷰 영상이 펼쳐졌으며, 여러 스타와 함께 넥슨 서민 대표, 오한별 프로듀서의 유저 인사가 이어져 호응을 이끌어냈다. 이어서는 걸그룹 시스타가 무대에 올라 업데이트 정보 공개를 앞둔 행사장의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메이플스토리 10주년 행사 스케치, 업데이트 정보도 공개해

메이플스토리 10주년 행사 스케치, 업데이트 정보도 공개해

▲ 행사장을 달군 씨스타의 공연

 

가장 유저의 큰 환호가 잇달았던 시간은 ‘업데이트 정보’가 공개된 오후 6시다. 오는 여름방학 때 판올림할 업데이트 정보가 이번 행사에서 먼저 얼굴을 내비친 것. 혁명(Revolution), 진화(Evolution), 즐거움(Delight)이라는 3가지 표어 아래 공개된 업데이트 정보는 굵직한 콘텐츠가 소개되며 유저의 반응도 뜨거웠다.

 

영상을 통해 엿볼 수 있던 여름방학 업데이트 첫 번째 표어 ‘혁명’은, 모든 직업군 상향과 자유 전직 시스템 추가, 모험가 직업군 개선을 약속했다. ‘진화’는 경매장 신설과 모바일 연동 시스템 등이 핵심이며, ‘즐거움’은 신대륙 추가와 월드 통합 지역 신설, 1대 100 보스전 등을 소개했다. 보스 몬스터를 사냥했을 때 받는 보상도 강화될 예정이다.

 

메이플스토리 10주년 행사 스케치, 업데이트 정보도 공개해

▲ 원하는 직업으로 자유롭게 전직될 예정이다

메이플스토리 10주년 행사 스케치, 업데이트 정보도 공개해
▲ 앞으로 모바일 메이플스토리와 게임이 연동된다

메이플스토리 10주년 행사 스케치, 업데이트 정보도 공개해

▲ 거대 보스와 1대 100 결전도 치른다

 

메이플스토리의 이번 10주년 기념행사는 행운권 추첨과 엔딩 영상으로 마무리됐다. 넥슨의 서민 대표는 인터뷰 영상을 통해 “어느새 메이플스토리가 10주년을 맞았다”며 “20주년, 30주년까지 쭉 사랑받는 게임이 되도록 온힘을 기울이겠다”는 말로 포부를 내비쳤다.

 

 

최낙균 nakkoon@betanews.net

구글미투데이트위터페이스북